뒤로

  • 푸딩콕
  • interview
  • 사업자인터뷰

고객과의 소통 프로젝트 / 푸딩인터뷰 Vol.3 '경주 황리단길 다이닝 카페'

고객과의 소통 프로젝트 / 푸딩인터뷰 Vol.3

더좋아진다 - 백이당

유리온실 속 ‘갬성’충만 카페, 인스타 성지로 유명세

유리온실 속 ‘갬성’충만 카페,

인스타 성지로 유명세

황리단길 맛집카페에도 푸딩팩토리가 있었네~

황리단길 맛집카페에도

푸딩팩토리가 있었네~

“경주 황리단길 다이닝카페 [더좋아진다-백이당]”

경주의 경리단길이라 하여 이름붙은 황남동 카페골목 황리단길.
길을 조금 걷자 온통 유리로 지어진 동화같은 이색카페 [더좋아진다 - 백이당]의 백수열·이희정 대표를 만나봤다.

 백기훈 경영이사   사진 서경남 포토그래퍼  /  thenaum@daum.net

파란 하늘을 배경으로 크고 작은 왕릉들이 눈에 들어왔다.
온통 콘크리트 건물로 둘러싸인 수도권을 벗어나 경주로 들어설 즈음엔 주위에 높은 건물이 없어 가슴이 뻥 뚫리는 기분이었다. 경주는 살아있는 박물관이다. 기원전 57년 사로국으로 시작해 935년 멸망할때까지 신라의 천년 고도였던 경주는 사방에 역사의 흔적을 고스란히 남겨 두고 있다. 아직도 곳곳에서 진행 중인 유적 발굴을 보며 경주가 뼛속까지 역사의 도시임을 실감했다. 석굴암과 불굴사 등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을 다수 보유한 경주엔 요즘 젊은이들의 발길을 끄는 또하나의 ‘핫플’이 있다. 이름하여 황리단길 카페거리.
최근 미스터선샤인이라는 드라마를 통해 한층 익숙해진 개화기 거리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이 곳엔 고풍스런 한옥의 미와 인스타족의 ‘갬성’을 한껏 충족시킬 분위기 좋은 카페가 즐비하다. 경주의 경리단길이라 하여 이름붙은 황남동 카페골목. 길을 조금 걷자 온통 유리로 지어진 동화같은 이색카페가 등장했다.
이곳이 오늘 우리의 최종 목적지 ‘더좋아진다 - 백이당’ 다이닝카페다. 고객과의 소통프로젝트 푸딩인터뷰 제3탄 백수열 대표를 만났다.

1

고풍스런 한옥의 미와 현대식 모더니즘의 조화가 어우러진 카페 전경

2

[더 좋아진다 - 백이당] 입구 간판

3

곳곳에 인스타 감성사진 포토존으로 손색없을 인테리어가 눈에 띈다.

카페이름이 참 특이하다.

“우리 부부는 둘다 긍정마인드의 소유자다. 카페이름을 놓고 둘이서 긍정적인 걸 찾아보자고 한 게 ‘더 사랑하자’ ‘더 행복해진다’ ‘더 좋아진다’ 다. 이 중에 '더 좋아진다'와 백수열의 '백', 이희정의 '이', 각자의 성을 따서 지었다. 2호점은 ‘더 행복해진다-백이당’으로 할 생각이다.

3

곳곳에 인스타 감성사진 포토존으로 손색없을 인테리어가 눈에 띈다.

웨딩촬영 장소로도 손색이 없을 것 같은데 따로 인테리어를 배운건가.

와이프가 미대에서 패션디자인을 전공하고 직장에서 디자인 실장을 20년 했다. 나는 섬유를 전공하고 거래처 직원으로 아내를 만났다. 경주로 내려와 1년 반 동안 둘이서 인테리어 사업을 했다. 상가와 주택, 건물의 인테리어를 의뢰받아 일하다 우리 둘이 원하는 카페를 해보고 싶었는데 마침 재작년 10월에 이 가게가 나와 시작하게 되었다. 가게가 예쁘다보니 실제로 웨딩촬영과 스몰웨딩을 하고 싶다는 문의도 꽤 들어온다. 지난달에는 유명세 덕분에  웹예능(V LIVE, 네이버TV, 유튜브, 페이스북 등으로 방영되는 영상) 프로그램인 리얼하이로맨스 촬영도 진행했다. (4월 방영 예정)

1

유리천장에서 쏟아지는 햇살이 부드러운 감성을 자아낸다

2

인스타용 사진으로 찍기 좋은 소품들

전국에 유명 카페거리가 많이 생기고 있는데 황리단길 분위기는 어떤가?

황리단길이 본격적으로 뜨기 시작한 건 1년 반 남짓 되었다. 서울의 익선동 한옥마을의 카페들을 벤치마킹해 조성되었다. 각지의 프로들이 이 곳에 와 분위기를 보고 하나둘 가게를 오픈했기 때문에 다들 내공이 센 사람들이다. 어쭙잖게 오픈했다가 못 버티고 나가는 아마추어들이 많다. 유명 관광지다 보니 할아버지부터 애기까지 가족 단위 관광객들도 많이 오지만 인스타그램 성지로 소문나면서 20대 초중반 고객이 대세를 이룬다.

1

공간마다 다른 인테리어로 색다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2

테이블 위 플라워장식이 가든파티에 온 것 같은 감성에 젖어들게 만든다.

어느 정도 유명세인지 실감이 잘 안난다.

황리단 길은 12월부터 3월 중순까지가 비수기다. (인터뷰를 한 날이 비수기인 3월 13일이었는데도 손님들이 꼬리를 물고 들어왔다.) 겨울시즌과 학생들의 개학이 겹치는 때가 가장 안 될 때다. 하지만 성수기 때는 주말이면 하루 500명이 다녀간다. 주중에도 200명 가까이 들어온다. 왔다가 자리가 없으면 대기표를 받고 1시간이고 2시간이고 주변을 배회하며 구경하다 다시 온다. 비수기 때 매출이 월 4천이고 성수기 때는 여기에 약 1.5배 정도다. 50평이 안 되는 자그마한 가게에 이렇게 손님이 밀려드니 솔직히 문구점에 풀 하나 사러 갈 시간이 안 된다. 와이프가 조그만 플레이팅이나 데코레이션 하나도 완벽하게 하려다 보니 더 많이 바쁜 건 사실이지만 오는 손님들은 완벽한 ‘인스타용 소품’에 즐거워한다.

믿음가는 사업파트너 “푸딩팩토리”

“좋은 상품을 계속 공급해주니 토핑과 플레이팅 등 기술에만 전념할 수 있었죠”

“좋은 상품을 계속 공급해주니 토핑과 플레이팅 등

기술에만 전념할 수 있었죠”

푸딩팩토리는 언제 알았나?

카페를 준비할 무렵 수많은 식자재 업체를 검색해봤다. 근데 푸딩팩토리 쇼핑몰을 보고 사진이나 디자인, 이런 것들이 괜찮아서 ‘느낌으로’ 샘플링을 해봤다. 먹어 보고 깜짝 놀랐다. 냉동식품인지 분간이 안 갈 정도였다. 바로 결정했다. 푸딩팩토리도 계속 해서 진화하고 있다는 걸 느끼겠더라. 상품도 점점 좋아지고 신상품도 계속 나오고. 지금까지 계속 쓰고 있는 이유다. 물론 우리도 조금 더 맛있게, 조금 더 예쁘게 하기 위한 노력을 많이 한다. 요즘 솔직히 매일 맘속으로 주문을 왼다. ‘푸딩팩토리가 우리 부부와 함께 오래 가는 회사였으면’ 하고.

1

푸딩팩토리 핫치킨 씬크러스트 피자와 인절미 토스트를  [더 좋아진다 - 백이당] 만의 토핑과 플레이팅으로 한층 업그레이드 된 풍성한 메뉴로 탄생시켰다.

2

[더 좋아진다 - 백이당]의 시그니처 커피 메뉴인 백이당 비엔나 아인슈페너

푸딩팩토리 식자재를 이용한 ‘더좋아진다’의 대표메뉴는?

국물떡볶이가 가장 인기있는 메뉴고 치즈불고기와 핫치킨 고르곤졸라 피자 등도 많이 나가는 메뉴들이다. 가장 잘 나가는 메뉴를 선정해서 조리를 해 달라고 부탁하자 백수열·이희정 대표는 핫치킨 고르곤졸라와 인절미 토스트를 준비해 나왔다. 장담대로 플레이팅이 예술이었다. 숱한 블로그와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호평이 입증되는 순간이었다.

사진 속의 메뉴가 말 그대로 작품같다. 손님들의 맛 평가는 어떤가?

블로그 등을 보면 알겠지만 황리단길의 ‘더 좋아진다-백이당’은 꼭 들러야 되는 맛집으로 소개되고 있다. 만족도가 최상이다. 내가 아는 지인 중에 새로 조성되는 제2의 황리단길에 카페를 하려는 사람이 있는데 올 때마다 레시피를 알려 달라고 성화다. 카페를 차리게 되면 푸딩팩토리를 알려 줄 생각이다. 그때까진 비밀이다(웃음).

1

생크림과 과일로 토핑한 인절미 토스트. 고소하고 쫄깃한 인절미 식감이 매력적이다.

떡볶이와 피자 외에도 다양한 식자재를 사용 중인데 푸딩팩토리 식자재에 대해 평가를 내린다면?

100점 만점에 120점이다. 맛이나 식감에서 절대 냉동식품이라 생각할 수 없는 맛과 품질이다. 좋은 상품을 계속 공급해주니 우리는 토핑 재료와 플레이팅 등 기술에만 전념할 수 있다. 아무래도 사진을 찍기 위해 오는 젊은이들이 대다수이기 때문에 사진에 잘 나오기 위한 데코레이션을 많이 신경 쓴다. 이번에 푸딩인터뷰 당첨 선물로 지급되는 메뉴판 무료 이용권으로 메뉴판을 리뉴얼 할 계획인데 푸딩팩토리 셰프가 추천해 준 크림케이크 인절미나 대구꿀떡, 호떡 같은 신상품을 추가할 생각이다.

1

생크림과 과일로 토핑한 인절미 토스트. 고소하고 쫄깃한 인절미 식감이 매력적이다.

2

푸딩팩토리 인기 피자인 핫치킨 피자에 [더 좋아진다 - 백이당] 만의 감성을 입혔다.

푸딩팩토리에 서운한 점은 없나?

한번은 떡볶이를 평소처럼 똑같이 조리해서 나갔는데 면이 뚝뚝 끊어져서 푸딩팩토리에 전화를 했더니 CS직원이 바로 교환해주면서 원인을 찾아 해결하겠다고 하더라. 푸딩팩토리에 믿음이 있다.

2

푸딩팩토리의 인기 피자인 핫치킨 피자에 [더 좋아진다 - 백이당]만의 감성을 입혔다.

앞으로의 계획이 있다면?

새로 낼 2호점 이름을 ‘더 행복해진다’로 할 계획인데 솔직히 행복할 겨를이 없을 만큼 바쁘다. 지금 하는 일을 내 일처럼 해나갈 믿고 맡길 만한 사람이 있으면 좋겠다. 땀 흘려 일하고 그 댓가로 행복한 삶을 살았으면 좋겠다. 푸딩팩토리와도 오래도록 윈윈하는 사업파트너로 함께 가고 싶다.

푸딩팩토리의 소통 프로젝트 푸딩인터뷰 Vol.03에 경주 황리단길 다이닝카페 ‘더좋아진다-백이당’ 백수열·이희정 대표께서 참여해 주셨습니다. 손님이 밀려드는 바쁜 와중에도 애정으로 맞아주신 친절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푸딩인터뷰 당첨 사례로 푸딩인터뷰 Vol.01, 02때와 마찬가지로 적립금 20만원과 무료 포스터 5매, 메뉴판 디자인 무료 지원 혜택을 드립니다. 인터뷰 내용은 당사 쇼핑몰 사이트 푸딩팩토리에 웹진 형태와 인터넷언론 기사 등을 통해 2회의 홍보 기회를 드립니다. 네 번째 푸딩인터뷰 당첨자께도 사전 연락을 드리고 찾아 뵙겠습니다.

- 푸딩팩토리 -

인터뷰 매장 사용제품
  • 2년 전
  • 조회수 1,351
  • 댓글 0
  • 이 컨텐츠가 좋았다면?

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등록하실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장바구니
담기 완료!

고객상담센터

1599-7988

평일 [ AM 10:00~PM 18:00 ] 주말 공휴일 휴무
점심 [ PM 12:00~PM 13:00 ]

상호 : (주)더나음 대표 김선국
본사 : 경기도 남양주시 송산로 252-28 2층
물류 : 경기도 남양주시 경강로 261번길 12(삼패동)
사업자번호 : 132-86-30090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7-별내-0243호
대표번호 : 1599-7988   호스팅제공 : 엔에이치엔고도(주)
Copyright 2014. www.foodingfactory.com All rights reserved.

TOP